솔라 "옥주현 언니랑 같이 하다보니까…'솔라는 거른다' 댓글 마음 아파"('용진건강원')

2022-06-24 07:25:08



[스포츠조선 고재완 기자] 그룹 마마무 멤버 솔라가 첫 뮤지컬 도전 후 악성 댓글대해 털어놔 팬들을 안타깝게 했다.



솔라는 23일 공개된 웹예능 '용진건강원'에 출연해 '마타하리'로 성공적인 뮤지컬 신고식을 치른 소감을 전했다.

그는 "연습 기간 회사에서 내게 계속 신신당부를 했다. 뮤지컬 마니아층이 자주 가는 커뮤니티는 공연 시작되면 절대 보지 말라고 하더라"라며 "첫 공연이 끝나자마자 봤다. 못 참겠더라. 안 보면 너무 궁금해서 미쳐버릴 것 같았다. 처음이니까 반응이 궁금했다"고 전했다.

이어 '가장 신경 쓰인 악플'에 대해 솔라는 "아무래도 옥주현 언니랑 같이하다 보니까"라며 "아무것도 안 보고 '솔라는 일단 거른다'는 식의 댓글들이 마음 아프더라. 한번 보고 이야기했으면 차라리 내가 부족하구나 할 텐데"라고 털어놨다.

또 솔라는 "댓글은 이번 작품까지 보고 다음에 뭔가를 하더라도 자제해보려고 노력하겠다"라고 말하기도 했다.

고재완 기자 star77@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Click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