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9세' 김지호, 이 자세가 된다고요? 한밤중 '충격' 요가 자세에 '헉'!

2022-06-23 22:22:01

사진출처=김지호 인스타그램

[스포츠조선 이정혁 기자] 49세에 이 자세가 나오다니, '충격' 요가 근황이 공개됐다.



배우 김지호가 고난도 요가 동작을 수행하는 동영상을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올렸다.

김지호는 "오랜만에 매트에 섰다. 낮 동안도 아이 라이딩에 교통 체증에 몸이 지칠 대로 지쳐서 소파에 늘어져 있다가 이러면 안 되겠다 싶어 이 밤중에 매트에 섰다"라고 적었다.

이어 "스탠딩만 하자 시작했는데.. 바카사나도 하게 됐다.ㅎㅎ 몸이 한결 가벼워졌다. 바카에서 팔꿈치가 펴지나 했는데..오늘은 코어 힘이 부족하다. 그래도 이만큼 해낸 걸 칭찬해~~* 수고했어~^^"라는 글과 함께 근황을 담은 영상을 공개했다.

이 영상을 본 팬들 또한 깜짝 놀라는 분위기. '아마추어 수준을 넘어선지 오랜 듯' '간단 취미로 하는 게 아니었네. 정진하는 듯, 경건한 자세가 느껴진다'는 등의 감탄 댓글을 이어가고 있다.

한편 김지호는 지난 2001년 배우 김호진과 결혼해 슬하에 딸을 한 명 두고 있다. 김지호는 지난해 영화 '발신제한'에 출연한 바 있다.이정혁 기자 jjangga@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Click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