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창, '셋째 임신' 장영란♥ 입덧에 속상..."입덧은 같이 못해"

2022-06-23 15:24:26



[스포츠조선닷컴 김준석 기자] 방송인 장영란의 남편 한창이 입덧을 하는 아내 때문에 속상해했다.



23일 한창은 SNS에 "입덧하는 그녀 우리 예쁜이. 그녀를 위한 시어머니표 반찬배송(감사합니다 순천사시는 김삼임 여사님) 장모님해주신 찬으로 비벼서 나누어 먹기. 입덧한다라는건 건강하게 아기가 잘 크고 있다는건데. 힘내요 영란씨"라며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이어 한창은 "#임산부스타그램 #임신하신분들힘내세요 #입덧은같이못해요 #전열심히보조할께요"라는 해시태그를 덧붙였다.

공개된 사진 속 장영란은 입덧을 하던 중에도 시어머니와 친정어머니가 보내주신 반찬으로 양껏 식사를 하고 있는 모습이다.

한편 장영란은 2009년 한의사 한창과 결혼해 슬하에 1녀 1남을 두고 있다. 최근에는 셋째 임신 소식을 전해 많은 축하를 받았다.

narusi@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Click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