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당하기 어려운 충격의 시간" 서정희, '유방암 투병 과정' SNS에 공개

2022-06-23 14:31:30



[스포츠조선닷컴 김수현기자] 배우 서정희가 유방암 투병 과정을 그대로 공개했다.



서정희는 23일 자신의 SNS에 "병원 가는 길"이라며 사진을 게재했다.

이어 "지난 3개월은 나에게 감당하기 어려운 충격의 시간이었다. 난 어느새 익숙한 패턴으로 살고 있다. 약간의 운동 약간의 휴식 그리고 목욕과 마사지"라고 했다.

또 "비록 엎드리지는 못해도... 그리고 전국 맛있는 식당을 찾는 부지런함 그리고 기도 나만의 루틴으로 단 1킬로도 손해 보지 않았다"라고 스스로 뿌듯해 했다.

서정희는 "암보다 내가 더 센 듯. 난 멋지게 이를 앙~물고 이겨낼 것이다"라며 유방암에 맞서 다시금 다짐했다.

사진에는 현재 유방암 투병으로 수척해졌지만 여전히 힘찬 모습인 서정희의 모습이 담겼다.

서정희는 힘든 와중에도 씩씩하게 암투병을 하면서 팬들에게 근황을 전해오고 있다.

항암치료는 힘들지만 여전히 밝은 비타민 에너지를 뿜는 서정희의 모습이 감탄을 자아낸다.

한편 서정희는 최근 유방암 진단을 받아 지난 4월 수술을 마친 것으로 알려졌다. 항암치료로 삭발한 후 가발을 맞췄다고 알리기도 했다.

shyun@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Click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