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SSG전 취소, 비 오는 랜더스필드 풍경 [영상]

2022-06-23 16:20:12

23일 인천 SSG 랜더스필드에서 두산 베어스와 SSG 랜더스 경기가 열릴 예정이지만 많은 비가 내리고 있다. 그라운드에 방수포가 덮여있다. 인천=정재근 기자 cjg@sportschosun.com/2022.6.23/

장마가 시작됐다. 역대급으로 우천 취소가 적었던 올 시즌 프로야구도 잠시 쉬어가야 할 듯하다.





23일 오후 인천 SSG랜더스필드에서 열릴 예정이던 두산과 SSG의 주중 3차전이 우천으로 취소됐다. 이날 인천에는 낮부터 많은 비가 내렸고 방수포가 덮힌 그라운드는 흥건하게 젖어 있었다.

기상청은 이날 인천 지역에 계속 비가 내릴 것으로 예보했다. 하지만 구장 관리요원들은 경기가 열릴 것에 대비해 관중석의 물을 제거하고 테이블과 의자를 닦느라 분주하게 움직였다. 준비는 만전을 기했지만 결국 경기는 취소됐다.

비 오는 랜더스필드의 풍경을 영상에 담았다.



많이 본 뉴스

Click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