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장라인업]조영욱, 레오나르도 최전방 충돌…서울과 울산 베스트11 발표

2022-06-22 18:26:43

울산문수축구경기장/ K리그1/ 울산현대축구단 vs FC서울/ 울산 엄원상/ 사진 김정수

[상암=스포츠조선 김성원 기자] '슈퍼매치'에서 짜릿하게 승리한 FC서울과 '현대가 더비'에서 눈물을 흘린 울산 현대가 만난다.



서울과 울산은 22일 오후 7시30분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하나원큐 K리그1 2022' 17라운드를 치른다. 울산은 승점 36점으로 선두를 질주하고 있지만 사흘 전 전북에 1대3으로 완패하며 시즌 2패째를 당했다. 서울전의 화두는 반전이다.

7위 서울은 최근 10경기에서 4승4무2패로 완연한 상승세다. 수원전 승리로 승점 21점을 기록, 상위권 도약에 발판을 마련했다. 서울은 올 시즌 두 번째 연승을 노리고 있다. 올 시즌 첫 만남에서는 울산이 홈에서 서울을 2대1로 요리했다.

서울과 울산의 베스트11도 공개됐다. 안익수 서울 감독은 4-3-3 시스템을 꺼내든다. 박종진이 원톱에, 윙포워드에는 조영욱과 정한민이 출격한다. 조영욱은 울산전 3경기 연속골에 도전한다. 미드필더에는 황인범 팔로셰비치 조지훈이 선다. 포백에는 이태석 오스마르 이상민 윤종규가 포진하는 가운데 골문은 양한빈이 지킨다.

홍명보 울산 감독은 4-2-3-1 시스템으로 맞불을 놓는다. 레오나르도가 최전방에 포진하는 가운데 최기윤 윤일록 바코가 2선에 위치한다. 수비형 미드필더에는 이규성과 박용우가 서고, 설영우 김영권 김기희 이영재가 수비를 책임진다. 골키퍼 장갑은 조현우가 낀다. 상암=김성원 기자 newsme@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Click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