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장인터뷰] 부천 이영민 감독 "연패는 죄송. 경기내용 나쁘지 않았지만 조급함, 수비실수 극복해야 한다"

2022-06-22 21:48:58

부천 이영민 감독. 사진제공=한국프로축구연맹

[부천=스포츠조선 류동혁 기자] 부천은 22일 부천종합운동장에서 열린 K리그2 22라운드에서 안양에 0대1로 패했다. 최근 3연패다.



좋지 않다. 활동력이 부족하다. 부천 이영민 감독은 "일단 무승이 길어지는 것에 대해 죄송하다고 생각한다"며 "시즌 초반 목표로 잡았던 것보다는 아직까지 잘하고 있다고 생각한다. 연패를 하고 있지만, 강팀과의 경기에서 뒤쳐지지 않고 주도할 수 있고, 경기를 치를 때 좋은 모습을 충분히 보여줄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했다.

시즌 초반 부천은 돌풍을 일으켰다. 그는 "시즌 초반 우리를 약팀으로 분류해서 상대가 전진을 하는 부분이 많았는데, 경기를 하다 보니까, 최근 수비적으로 많이 내려서고 있다"며 "오늘도 상대의 속공 한 방에 결승골을 허용했는데, 우리의 실수였다. 우리 선수들의 조급함이나 실수를 스스로 극복해야 한다고 생각한다. 오늘도 경기 내용은 나쁘지 않았다고 생각한다. 조금만 힘을 낸다면 시즌 초반 경기력이 나올 것이라 생각한다"고 했다. 부천=류동혁 기자 sfryu@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Click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