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장인터뷰] 안양 이우형 감독 "조나탄에 몰린 득점. 나머지 선수들 나눠야 한다"

2022-06-22 21:40:21

안양 이우형 감독. 사진제공=한국프로축구연맹

[부천=스포츠조선 류동혁 기자] 안양은 22일 부천종합운동장에서 열린 경기에서 부천을 1대0으로 눌렀다. 직전 대전과의 극적 2대2 무승부에 이어, 최근 부진의 반등을 마련한 귀중한 1승이었다.



안양 이우형 감독은 "양팀 최근 상황이 좋지 않아서 1승이 중요했다. 좋은 경기를 했고, 승점 3점을 따낸 것에 만족하고 있다"고 했다.

그는 경기 전 활동력을 강조했다. 이 감독은 "전반 의도한대로 좋았는데, 개인적으로 만족한다. 하지만, 후반은 아직도 치고 올라가는 분위기가 부족하다. 오늘 승리를 계기로 좀 더 좋은 경기력을 보여줄 수 있을 것이라 생각한다"고 했다.

중원 황기욱, 안드리고 조합이 좋았다. 이 감독은 "미드필드에 여러 조합을 가지고 있는데, 전반은 원하는대로 했는데, 후반에서는 좀 더 집중력이 떨어지는 모습이었다"고 평가했다.

전반기가 종료됐다. 이 감독은 "안양 팬들이나 선수들에게 죄송하다. 기대했던 것만큼 승점과 경기력이 부족했던 게 사실이고, 후반기에는 좀 더 승점을 많이 쌓으면서 상대를 압도할 수 있도록 해야 한다. 조나탄에게 몰린 득점을 나머지 선수들이 나눠서 득점을 해야 좀 더 위로 올라갈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했다. 부천=류동혁 기자 sfryu@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Click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