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바이오에피스·삼일제약, 안과질환 치료제 '아멜리부' 국내 유통·판매 계약 체결

2022-06-21 13:15:49

 ◇삼일제약 허승범 회장(왼쪽)과 삼성바이오에피스 고한승 사장이 마케팅 파트너십 계약을 체결하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삼성바이오에피스와 삼일제약이 안과질환 치료제 '아멜리부(AMELIVU™, 루센티스 바이오시밀러, 성분명 라니비주맙)'의 국내 판매 파트너십을 체결했다. 21일 삼성바이오에피스 송도 사옥에서 진행된 행사에는 고한승 삼성바이오에피스 사장과 허승범 삼일제약 회장이 참석했다.



아멜리부는 '루센티스(Lucentis®)'의 바이오시밀러 제품으로, 혈관내피생성인자(VEGF: Vascular endothelial growth factor)-A에 결합하여 신생혈관 형성을 억제하는 것을 기전으로 하는 황반변성, 당뇨병성 황반부종 등의 안과질환 치료제다.

제넨텍(Genentech)이 개발하고 로슈(Roche)와 노바티스(Novartis)가 판매하는 루센티스는 지난해 글로벌 매출이 약 4.4조원에 달하며, 국내 시장 매출 규모는 약 340억원이다.

삼성바이오에피스는 유럽과 미국(이하 '상품명 바이우비즈'), 한국에서(상품명 '아멜리부') 모두 최초로 루센티스바이오시밀러의 품목허가를 획득하고 올해 6월 미국 시장에 제품을 출시한 바 있으며, 한국 판매 시점은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김소형기자 compact@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Click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