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자치경찰, 개인형 이동장치 타고 관광지 순찰

2022-06-21 08:06:18

[부산경찰청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부산시 자치경찰위원회는 주요 관광지에 개인형 이동장치(Personal Mobility, PM)를 투입해 순찰 활동을 벌인다고 21일 밝혔다.



이는 주요 관광지의 경우 도보 순찰이 많은 데다 최근 일상회복이 본격화되면서 국내·외 관광객이 늘어난 데 따른 조치다.

다음 달 1일부터 도입되며 낮 시간대 주요 관광지인 남포권역, 해운대해수욕장권역, 광안리해수욕장권역, 송도해수욕장권역 등 4개 권역을 중심으로 활동할 예정이다.

정용환 부산자치경찰위원회 위원장은 "개인형 이동장치를 활용한 치안 활동으로 더 효율적이고 차별화된 관광경찰 업무를 수행하겠다"고 말했다.


psj19@yna.co.kr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

Click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