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희진 12득점' 세자르호, 네덜란드에 셧아웃 패배…7G 째 세트 승리 無

2022-06-19 16:13:38

김희진과 정호영(왼쪽부터). 사진 제공=FIVB

[스포츠조선 이종서 기자] 경기는 물론 세트 승리도 어렵다.



세자르 에르난데스 감독이 이끄는 한국 여자배구대표팀은 19일(이하 한국시간) 브라질 브라질리아에서 열린 2022 발리볼네이션스리그(VNL) 2주차 네덜란드와 경기서 세트스코어 0대3(11-25, 21-25,18-25)으로 패배했다.

한국은 대회 7경기에서 한 세트도 따내지 못하면서 7연패에 빠졌다. 아울러 한국은 참가국 16개국 중 유일하게 승점을 1점도 따내지 못했다.

한국은 김희진이 블로킹 2점 포함 12점, 박정아가 9점을 올리며 활약했지만 팀의 패배에 아쉬움을 삼켰다.

1세트 네덜란드의 블로킹 벽에 가로막힌 한국은 5-8에서 계속해서 점수를 내주면서 7점 차까지 벌어졌다. 범실까지 쏟아지면서 무기력하게 1세트 패배를 당했다.

2세트 초반에도 좀처럼 리드를 잡지 못한 채 끌려갔다. 김희진의 블로킹을 시작으로 다시 추격에 나선 한국은 강소휘 박정아를 앞세워 21-22까지 따라갔다. 그러나 범실과 함께 네덜란드의 연속 득점에 2세트마저 잡지 못했다.

3세트 한국은 염혜선의 서브와 정호영의 블로킹, 김희진의 득점을 묶어 중반까지 팽팽하게 맞섰다. 그러나 후반 다시 점수를 내주면서 실점이 이어졌고, 결국 20득점 고지를 밟지 못한 채 3세트 패배와 함께 이날 경기를 내줬다.

한국은 오는 20일 오전 4시 터키와 2주차 마지막 경기를 치른다. 이후 불가리아 소피아로 이동, 3주 차 경기에 돌입한다.이종서 기자 bellstop@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Click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