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쿼시' 방통대 실기종목 첫 개설" 스쿼시연맹X방송통신대,의미있는 MOU

2022-06-16 09:42:05

사진출처=KNOU위클리

[스포츠조선 전영지 기자]대한스쿼시연맹(회장 허태숙)과 한국방송통신대학교가 스쿼시 활성화와 수업 개설을 위해 의기투합했다.



대한스쿼시연맹은 14일 한국방송통신대학 열린관에서 한국방송통신대학 생활체육지도과와 스쿼시 활성화 및 수업 개설에 대한 업무협약(MOU)을 맺었다. 이날 협약식에는 최인수 대한스쿼시연맹 사무처장,박상현 한국방송통신대학 생활체육지도과 박상현 학과장, 강호석 스쿼시 국가대표팀 감독을 비롯해 양 단체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양 단체는 MOU를 통해 한국방송통신대학 생활체육지도학과의 첫 번째 실기 수업을 '스쿼시' 종목으로 개설하기로 했다. 또 대한스쿼시연맹은 수업의 전문성 강화를 위해 지역별로 지도자를 파견하고 수업장소를 제공하는 등 현장 지원을 하기로 했다. 또한 향후 지속적 논의를 통해 한국방송통신대학 총장배 스쿼시 대회 및 다양한 스쿼시 프로그램을 함께 개발하고 보급할 계획이다.

박상현 한국방송통신대학교 생활체육지도학과장은 "방송통신대학이 특성상 실기 대면수업에 어려움이 있었으나 대한스쿼시연맹과 협약을 통해 수업의 전문성을 확보, 양질의 수업을 학생들에게 제공하게 됐다"며 의미를 부여했다. "이번 협약을 모델로 향후 다양한 실기수업을 지속적으로 개설하고 확대해 나가겠다"는 포부를 전했다.

최인수 대한스쿼시연맹 사무처장은 "한국방송통신대학 생활체육지도학과에 첫 번째 수업으로 '스쿼시'를 개설하고 협약을 체결한 것을 스쿼시인의 한 사람으로 기쁘게 생각한다"면서 "한 학년 1500명의 학생들에게 스쿼시를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함으로써 향후 스쿼시 동호인 활성화와 종목 인지도 향상에 매우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으로 생각된다"며 기대감을 표했다. "학생들이 스쿼시에 호감과 흥미를 이어갈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약속했다. 전영지 기자 sky4us@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Click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