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브룩 트레이드 가능할까? 인디애나 브록던&힐드 2대1 트레이드 가능성 제기

2022-06-16 09:17:10

러셀 웨스트브룩. AP연합뉴스

[스포츠조선 류동혁 기자] LA 레이커스와 인디애나 페이서스의 트레이드가 가능할까.



미국 CBS스포츠는 16일(한국시각) '러셀 웨스트브룩 트레이드: 인디애나 페이서스 말콤 브록던, 버디 힐드와의 트레이드가 가능할까(Russell Westbrook trades: How Malcolm Brogdon, Buddy Hield could fit on Lakers in a hypothetical Pacers deal)'라고 보도했다.

웨스트브룩은 트레이드가 쉽지 않다. 올 시즌 4700만 달러의 연봉을 받는다. 고액이다.

슈팅 효율이 많이 떨어졌다. 지난 시즌 부진했고 한마디로 '계륵'이었다. 운동능력이 많이 떨어졌는데, 여전히 슈팅 능력이 개선되지 않은 채, 운동능력에 의존한 플레이를 한다. 즉, 다음 시즌 반등한다는 보장이 없다.

인디애나는 지난 시즌 홈 관중수가 가장 적은 팀이다. 확실한 스타가 없다.

이 근거만으로 웨스트브룩을 트레이드한다는 보장이 없다. 단, 인디애나는 2~3년간 탱킹 노선을 택할 가능성이 충분히 있다. 웨스트브룩 트레이드를 추진하면서 LA 레이커스에 신인드래프트 지명권을 받을 수 있다.

LA 레이커스 역시 브록던과 힐드를 영입하면, 전력은 충분히 상승될 수 있다. 힐드는 리그에서 가장 정확한 슈터 중 하나이고, 브록던 역시 게임을 풀어나가면서도 와이드 오픈 3점슛 찬스에서 40% 이상의 정확성을 가지고 있는 공격형 가드다. 류동혁 기자 sfryu@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Click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