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윤성, ATP 올랜도오픈 챌린저 복식 우승 "올해 첫 우승이라 기뻐"

2022-06-12 09:49:50

정윤성(우측)이 올랜도 챌린저 복식 우승 시상식에서 쟌루크 폰타노 코치와 함께 환하게 웃고 있다. 사진제공=라이언 컴퍼니

[스포츠조선 김진회 기자] 정윤성(24·의정부시청)이 남자프로테니스(ATP) 올랜도오픈 챌린저(총상금 10만6240 달러) 복식 정상에 올랐다.



정윤성은 12일(한국시각) 미국 플로리다주 올랜도에서 열린 대회 복식 결승에 미하일 페르볼라라키스(그리스)와 한 조로 출전, 우치다 가이치(일본)-말렉 자지리(튀니지) 조를 2대1(6-7<5-7>, 7-6<7-3>, 16-14)로 역전승을 거뒀다.

정윤성의 ATP 챌린저 대회 첫 우승. 이 대회 복식 우승 상금은 6200달러(약 800만원)다. 챌린저는 투어보다 한 단계 낮은 등급의 대회다.

정윤성은 라이언 컴퍼니를 통해 "올해 첫 우승이라 기쁘다. 다음에는 단식에서도 좋은 성적을 내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단식 세계랭킹 422위 정윤성은 다음주 도미니카공화국으로 이동, 국제테니스연맹(ITF) 산토도밍고 퓨처스대회(총상금 2만5000달러)에 출전한다. 이 대회는 챌린저보다 또 한 등급 아래에 해당한다. 김진회 기자 manu35@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Click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