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이쓴, '♥홍현희 임신'으로 '가장의 책임감' 부담 느끼나

2022-05-15 16:50:43



[스포츠조선닷컴 김수현기자] 홍현희의 남편 제이쓴이 특별한 '월요병 극복 방법'을 공개?다.



제이쓴은 15일 자신의 SNS 스토리에 "이쓴스 월요병 없겠다? 부럽지? 왠줄 알어?"라며 사진을 게재했다.

이어 제이쓴은 "나 지금 일하러 간다. 월요병 싫어하는 사람들은 지금부터 일해"라며 씁쓸한 자문자답을 했다.

사진에는 일요일에도 일을 하러 나가는 제이쓴의 지쳐보이는 모습이 담겼다.

제이쓴은 '월요병을 이기는 방법'으로 '일요일에도 일하기'를 택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홍현희는 인테리어 디자이너 제이쓴과 지난 2018년에 결혼했다. 현재 임신 중인 홍현희는 오는 8월 출산을 앞두고 있다.

shyun@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Click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