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웅시대 화났다" 임영웅, 신인걸그룹에 1위 뺏겨…'뮤직뱅크' 아닌 '방점뱅크'[종합]

2022-05-14 15:30:07



[스포츠조선닷컴 이지현 기자] 가수 임영웅이 신인 걸그룹 르세라핌과의 1위 대결에서 패한 가운데, 해명을 촉구하는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지난 13일 방송된 KBS2 '뮤직뱅크'에서는 임영웅과 르세라핌이 1위 후보로 대결을 펼쳤다. 그 결과, 디지털 음원 점수와 음반점수는 임영웅이 월등히 높은데 반해 방송 횟수 점수와 소셜 미디어 점수는 르세라핌이 높았고 이에 르세라핌이 1위를 차지하게 됐다.

특히 결정적인 점수는 '방송 횟수'로 보여진다. 임영웅은 방송 횟수 점수가 '0'점 이었던 것. KBS가 제작하는 프로그램, 디지털 콘텐츠, 라디오 프로그램 출연 횟수인 방송 횟수 점수인데 임영웅은 컴백 첫주 방송 프로그램 출연으로 점수를 얻지 못한 상황이다.

이에 임영웅의 팬들은 음원과 음반의 압도적인 성적으로 1위를 하지 못한 것에 대해 해명을 요구하고 있다. '뮤직뱅크' 시청자 게시판과 KBS 시청자 권익 게시판에는 "방송출연 순위로 차트 매기는 방점뱅크", "가수는 노래 말자! 방송 출연만 열심히 하자!"는 등의 항의하는 제목의 글들이 게재되고 있으며, '뮤직뱅크'의 투명성을 요구하는 시청자청원은 청원 몇 시간만에 답변 요건인 30일 이내 1000명을 돌파했다.

그런 가운데, 임영웅이 출연한 이날 '뮤직뱅크' 시청률은 0.9%(닐슨코리아 전국 기준)를 기록, 지난주 방송 대비 0.5%p 상승한 수치를 보였다.

한편 임영웅은 지난 2일 첫 정규앨범 'IM HERO'(아임 히어로)를 발매했다.

olzllovely@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Click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