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누♥' 임사라, 변호사 미모가 '연예인급'…"봐줄만하다잉" 애교 쪽~

2022-05-14 11:50:00



[스포츠조선닷컴 이지현 기자] 가수 지누의 아내 임사라 변호사가 청순한 미모를 자랑했다.



14일 임사라 변호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화장하면 아직 봐줄만하다잉"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한 사진에는 메이크업 후 셀카를 찍은 임사라 변호사의 모습이 담겼다. 수수한 매력을 자랑하는 임사라 변호사는 청순한 매력을 자아낸다.

특히 또렷한 이목구비로 연예인 못지 않은 미모를 자랑해 눈길을 끈다.

한편 임사라 변호사는 가수 지누와 지난해 결혼해 슬하 아들 하나를 두고 있다.

olzllovely@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Click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