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장 라인업]'브라질 삼총사' 경남 VS '마사-레안드로' 대전

2022-05-14 17:30:09



[진주=스포츠조선 박찬준 기자]경남FC가 브라질 삼총사를 총출동시켰다. 대전하나시티즌은 마사-레안드로로 맞선다.



경남과 대전은 14일 진주종합운동장에서 '하나원큐 K리그2 2022' 15라운드를 치른다. 경남은 최근 상승세다. 3년 만에 서울이랜드를 상대로 승리한 것을 시작으로 경주한수원과 FA컵 경기, 안산그리너스 원정 경기까지 차례로 잡아내며 3연승을 달리고 있다. 대전 역시 최근 5경기에서 4승1무로 잘나가고 있다. 지난 김포FC전에서 아쉽게 비기면서 연승행진이 끊기기는 했지만, 두 골차로 지고 있던 승부를 4대4로 바꾸는 저력을 과시했다.

양 팀 모두 정예 멤버를 내세웠다. 경남은 에르난데스-티아고-윌리안, 삼각편대를 최전방 스리톱으로 내세웠다. 티아고는 6골-1도움, 에르난데스는 4골-3도움, 윌리안은 1골-3도움을 기록 중이다. 세 선수가 만든 공격포인트만 18개에 달한다. 허리에는 이광진 이우혁 설현진이, 포백은 김범용 박재환 김명준 이준재가 자리한다. 골문은 손정현이 지킨다.

대전은 공민현 원톱에, 2선에는 김승섭 이현식, 마사, 레안드로가 포진한다. 임덕근이 수비형 미드필더에 자리하고, 포백은 민준영 김민덕 조유민 이종현이 이룬다. 골키퍼 장갑은 이창근이 낀다.

두 팀의 최근 5번의 맞대결 결과는 대전이 4승1패로 절대 우위에 있다.

진주=박찬준 기자 vanbasten@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Click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