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K 유도+21호골' 손흥민 아스널전 8.17점, 키패스 팀 내 최다 3개

2022-05-13 05:56:37

로이터연합뉴스

[스포츠조선 김진회 기자] "끝까지 해보자."



'손세이셔널' 손흥민(30·토트넘)이 리그 21호 골을 작렬했다.

손흥민은 13일(한국시각) 영국 런던의 토트넘 핫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아스널과의 2021~2022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22라운드 순연 경기를 소화하면서 2-0으로 앞선 후반 2분 쐐기골을 터뜨렸다.

리그 21호골을 터뜨린 손흥민은 시즌 최종전까지 두 경기를 남겨두고 EPL 득점 부문에서 모하메드 살라(리버풀)에 한 골차로 따라붙었다.

이날 손흥민은 엄청난 존재감을 드러냈다. 3-4-3 포메이션의 좌측 윙포워드로 선발출전한 손흥민은 해리 케인, 데얀 쿨루셉스키와 함께 토트넘의 공격을 책임졌다. 전반 22분 손흥민은 결정적 찬스를 만들어냈다. 페널티킥(PK)를 유도해 케인의 페널티킥을 도왔다.

전반 33분에는 엄청난 역할을 했다. 에릭 다이어의 롱패스를 받는 과정에서 롭 홀딩의 퇴장을 유도했다.

수적 우위를 점한 토트넘은 전반 37분 추가골을 터뜨렸다. 손흥민의 코너킥부터 시작됐다. 손흥민의 코너킥이 로드리고 벤탄쿠르를 거쳐 케인에게 향하며 2-0 리드를 잡았다.

손흥민의 리그 21호 골은 후반 시작하자마자 나왔다. 후반 2분 케인과 상대 수비가 충돌하는 과정에서 볼이 흘렀고, 이를 손흥민이 침착하게 슈팅으로 연결하며 세 번째 득점에 성공했다.

손흥민은 레스터 시티, 리버풀전에 이어 3경기 연속 득점포를 가동하게 됐다.

이후 손흥민은 후반 27분 스티븐 베르바인으로 교체됐다.

경기 뒤 후스코어드닷컴은 손흥민에게 평점 8.17점을 부여했다. 멀티 골을 기록한 케인(8.54점)에 이어 팀 내 2위. 이날 손흥민은 2개의 슈팅을 기록했고, 키패스는 팀 내 최다인 3개였다. 김진회 기자 manu35@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Click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