할렐루카 트리플 더블급 활약, 댈러스, 피닉스 대파, 최종승자 7차전에서 가려진다

2022-05-13 14:08:17

루카 돈치치.AP연합뉴스

[스포츠조선 류동혁 기자] 결국 7차전까지 간다. 댈러스 매버릭스가 피닉스 선즈를 대파했다.



댈러스는 13일(한국시각) 미국 텍사스주 댈러스 아메리칸 에어라인스 센터에서 열린 2021~2022시즌 NBA 서부 컨퍼런스 플레이오프 4강 6차전에서 피닉스를 113대86으로 완파했다.

시리즈 전적 3승3패. 동률을 만들었고, 7차전에서 최종 승자가 결정난다.

집중력에서 댈러스가 앞섰다. 댈러스는 돈치치가 1쿼터부터 11점을 몰아넣으며 득점에 집중했다. 피닉스는 데빈 부커로 반격했다.

단, 2쿼터 제일런 브런슨과 레지 블록이 공격에 가담하며 댈러스 오펜스는 탄력을 받았다. 60-45, 15점 차로 앞섰다.

3쿼터 댈러스는 기세를 완전히 잡아냈다. 반면 피닉스는 고비마다 크리스 폴과 부커가 실책을 연발하며, 추격의 실마리를 찾지 못했다.

돈치치는 33득점, 11리바운드, 8어시스트의 '트리플더블급' 활약을 했고, 블록이 19득점, 브런스니 18득점을 보탰다.

피닉스는 디안드레 에이튼이 21득점을 기록했지만, 실책과 야투 난조로 무너졌다. 류동혁 기자 sfryu@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Click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