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마사회-한국농업기술진흥원, 말산업 창업 활성화 위해 손 맞잡다

2022-05-12 14:49:19

한국마사회와 한국농업기술진흥원의 업무협약식 장면. 사진제공=한국마사회

한국마사회와 한국농업기술진흥원이 말산업 및 농축산식품 분야 벤처창업기업 발굴·육성과 기술 상용화 견인을 위한 MOU 체결식을 12일 오전 한국마사회 본관에서 갖고 본격적인 협업에 박차를 가한다.



이번 MOU 체결은 한국마사회가 한국 경마 100년을 맞아 지속적인 혁신과 말산업 육성을 통해 국민에게 사랑받는 공기업으로 거듭나고 말산업 분야 기술 사업화(R&BD) 및 창업 활성화를 위해 한국농업기술진흥원과 공동으로 추진하는 사안이다. 농림축산식품부 지정 기술 실용화를 위한 벤처·창업 지원 기관으로 전문적인 역량을 갖춘 한국농업기술진흥원과의 협업을 통해 상호 간의 긍정적인 시너지를 발휘할 수 있을 것이라 기대를 모으고 있다.

또한 프로그램 공동 운영 등 말산업 분야 창업 생태계 구축을 위한 지원 프로그램뿐만 아니라 관련 기술의 이전·실용화, 스마트 농업 활성화까지 체계적이면서도 전략적인 사업을 모색해, 양 기관이 농업분야와 관련한 정부의 청년창업 공약 이행을 선도하고 공공기관으로서의 사회적 책임을 수행하는데도 앞장설 것으로 전망된다.

이 날 MOU 체결식에는 정기환 한국마사회 회장과 안호근 한국농업기술진흥원 원장을 비롯한 내·외빈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으며 양 기관의 주요 협력 분야와 실무협의회 구성, 운영에 대한 내용을 담은 협약서 체결과 교부의 자리가 마련됐다.

한국마사회 정기환 회장은 "우리는 올해 한국 경마 100년을 맞이해 코로나 위기를 극복하고 지속적인 혁신과 말산업 육성을 통해 새로운 100년을 준비해야 하는 분기점에 와 있다"며 "오늘 이 자리를 계기로 농진원과 신규 공동사업 기획과 스마트농업 활성화까지 폭 넓고 전략적인 협력이 가능할 것이라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원만 기자 wman@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Click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