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미라, ♥남편과 포옹 실패.."에어백 터진 거 같음"

2022-01-14 20:49:18



[스포츠조선 조윤선 기자] 양미라가 남편과의 포옹에 실패했다.



양미라는 1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니 오빠 나 좀 안아봐봐... 우리 사랑하게 해주세요 네? 안고 싶어도 안을 수가 없음. 에어백 터진 거 같음"이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양미라와 남편은 딱 붙어서 애정을 과시했다. 두 사람은 추위를 피하려는 듯 서로를 꼭 끌어안으려고 하는 모습. 그러나 패딩 점퍼가 너무 두꺼운 탓인지 제대로 껴안지 못하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낸다.

입고 있는 패딩 점퍼가 너무 두꺼운 탓인지 제대로 껴안지 못하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낸다.

한편 양미라는 지난 2018년 사업가 정신욱 씨와 결혼해 슬하에 아들을 두고 있다.

supremez@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