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림대강남성심병원, 외국인 환자 위한 의료통역 예약 앱 오픈

2022-01-12 09:26:37

한림대학교강남성심병원(병원장 이영구)은 서울시와 함께 공동 개발한 외국인 의료통역 예약 어플리케이션을 정식 오픈했다.



이번 어플리케이션은 언어의 장벽으로 인해 의료 서비스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외국인 환자의 의료통역을 지원하기 위해 개발했으며 중국어·베트남어·몽골어 등 3개 국가의 언어를 지원한다.

안드로이드폰 사용자는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HallymVento'를 검색하면 무료로 다운받을 수 있고, 아이폰 사용자는 인터넷 창에서 링크로 접속해 이용할 수 있다. 병원 이용자는 병원을 방문하기 전, 장소와 시간에 구애받지 않고 언제 어디서나 스마트폰 하나로 의료통역이 필요한 날짜와 시간을 예약할 수 있다.

이영구 병원장은 "이번 의료통역 예약 앱이 의사소통으로 어려움을 겪는 외국인 환자들에게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장종호 기자 bellho@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