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상 복귀' 현대건설 김연견 "팀 승리에 만족"[화성 토크]

2022-01-11 21:40:48

◇현대건설 김연견. 사진제공=KOVO

[화성=스포츠조선 박상경 기자] 부상에서 복귀한 김연견(현대건설)은 팀 승리에 좀 더 의미를 두는 모습이었다.



김연견은 11일 화성실내체육관에서 열린 IBK기업은행전에 출전해 팀의 세트스코어 3대1 승리에 힘을 보탰다.

최근 목 부상으로 이탈했던 김연견은 이날 강성형 감독에게 출전을 자원했다. 강 감독은 "(김연견이) 이틀 휴식을 취했다. 전술 훈련보단 컨디션 회복에 중점을 뒀다"며 "100% 컨디션은 아니지만 본인이 '할 수 있다' 하더라. 경기 중 문제가 발생하면 김주하로 대체할 생각"이라고 밝혔다. 김연견은 이날 리베로 역할을 충실히 수행하면서 팀 승리에 중요한 역할을 했다.

김연견은 경기 후 "몸 상태가 100%가 아닌 것은 맞다. 감각을 유지하기 위해 출전을 요청했다"며 "불편한 감은 있었는데 이겨서 다행"이라고 말했다. 앞선 도로공사전을 관중석에서 지켜본 김연견은 "도로공사전에서 패한 뒤 무거운 분위기가 있었다. 그만큼 잘 준비하고자 했다. 그 타이밍에서 다쳐 '하필 왜 지금일까' 생각도 했다. 다행히 팀이 승리했는데, 오늘도 좋은 분위기를 이어갈 수 있어 기쁘다"고 했다.

김연견은 "확실히 다 함께 배구를 한다는 느낌이 든다. 감독님이 잘 이끌어주시고 선수들의 의지도 넘친다. 모든 게 잘 맞아 떨어지는 것 같다"고 최근 팀 분위기를 밝혔다.

화성=박상경 기자 ppark@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