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연승' 현대건설 강성형 감독 "체력적 문제 있었다"[화성 승장]

2022-01-11 21:29:12

◇스포츠조선DB

[화성=스포츠조선 박상경 기자] 파죽의 9연승을 달린 현대건설 강성형 감독은 체력적인 부분에 대한 우려를 드러냈다.



현대건설은 11일 화성실내체육관에서 가진 기업은행과의 도드람 2021~2022 V리그 여자부 4라운드 경기에서 세트스코어 3대1(25-17, 25-22, 22-25, 25-23)로 이겼다. 이날 현대건설은 주포 야스민(27득점) 뿐만 아니라 대부분의 선수들이 고른 활약을 펼치면서 승리를 가져갔다.

1, 2세트 순항했던 현대건설은 3세트 막판 기업은행에 흐름을 넘겨주면서 셧아웃 승리 기회를 놓쳤다. 4세트 초반에도 흔들리는 모습을 보였지만, 야스민과 양효진이 기둥 역할을 하면서 위기를 벗어난 뒤 결국 승리로 경기를 마무리 했다.

강 감독은 경기 후 "체력적인 문제가 있었던 것 같다. 1, 2세트는 의도대로 잘 풀어갔다. 3세트에서도 여유를 갖고 하는 것처럼 느껴졌는데 집중력과 체력이 떨어지며 범실이 이어졌다"고 돌아봤다. 이날 1세트부터 활발하게 로테이션을 가동한 강 감독은 "체력적으로 쉽지 않은 상황이다. 3세트 초반까지 번갈아 가며 뛸 생각이었다. 양효진도 최근 체력적으로 눈에 띄게 부담이 생겼다"며 "다음 경기에서도 비슷한 상황이 벌어질 수도 있다. 선수들에게 함께 이겨내자고 주문했다"고 밝혔다. 이날 맹활약한 고예림을 두고는 "항상 열심히 준비하는 선수다. 세터들과 안맞는 부분을 조율해가고 있다. 그동안 공격이 주춤했는데, 오늘 제 몫을 잘 해줬다"고 칭찬했다.

화성=박상경 기자 ppark@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