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장인터뷰] SK 전희철 감독 "29점 차 역전승, 3쿼터 포기하려 했었다"

2022-01-09 17:38:18

SK 전희철 감독. 사진제공=KBL

[안양=스포츠조선 류동혁 기자] "29점 차를 뒤집는 것은 선수들의 열심히 잘 뛰어줘서 그렇다"



SK 전희철 감독은 이렇게 말했다. 29점 차를 뒤집었다. 올 시즈 '천적' KGC를 눌렀다.

전희철 감독은 "이겨서 기분은 좋다. 하지만 좀 찝찝한 경기였던 것 같다"고 했다.

그는 "1, 2쿼터에 좋지 않은 모습을 보였다. 수비적 면은 괜찮았는데, 공격에서 문제가 있었다"고 했다.

또 "3쿼터 반격을 노린 뒤 안되면 포기하려고 했었다. 하지만 선수들이 끝까지 잘해줬다. 29점 차를 뒤집은 것은 선수들이 열심히 뛰어줬기 때문에 그런 것이다"라고 했다. 안양=류동혁 기자 sfryu@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