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타 35득점+트리플크라운' KB손해보험 선두 탈환, 승점 40점 선착

2022-01-08 16:54:27

사진제공=KOVO

[스포츠조선 김영록 기자]'괴물' 노우모리 케이타가 이끄는 KB손해보험(이하 KB손보)이 리그 선두를 탈환했다.



KB손보는 8일 천안 유관순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21~2022시즌 V리그 4라운드 현대캐피탈전에서 세트스코어 3대1(22-25, 25-23, 25-17, 25-17)로 꺾었다.

이로써 KB손보는 12승9패(승점 40점)을 기록, 대한항공(승점 39점)을 제치고 3일 만에 1위 자리를 되찾았다. 이날 케이타는 올시즌 개인 4호, 통산 7호 트리플크라운(1경기 서브 블로킹 백어택 동시 3득점 이상)을 달성하는 등 35득점으로 현대캐피탈 코트를 맹폭했다.

KB손보는 케이타의 부진 속 1세트를 내줬고, 2세트에도 18-19로 밀렸다.

하지만 승부처에서 케이타의 공격 본능이 또한번 빛을 발했다. 3번의 후위 공격이 잇따라 현대캐피탈 코트를 갈라놓았고, 2세트 승부의 추가 뒤집혔다.

3세트부터는 케이타가 본격적으로 불을 뿜었다. 세트 초반 황택의의 서브 에이스와 상대 범실이 이어지며 5점을 먼저 따내며 압승. 현대캐피탈은 3세트에 무려 10개의 범실로 무너졌다. 케이타는 4세트에서 7득점을 따내며 현대캐피탈의 추격을 고비 때마다 가로막았다.

결국 승리의 주인공은 케이타와 KB손보였다. 반면 현대캐피탈은 KB손보에게 2연패하며 상승세에 제동이 걸렸다. 외인 히메네즈는 2세트 도중 허벅지 부상 악화로 교체됐다.

김영록 기자 lunarfly@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