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인 파워의 정석' 캣벨 41득점쇼! 흥국생명, KGC인삼공사 제압 [V리그 리뷰]

2022-01-07 21:27:15

사진제공=KOVO

[스포츠조선 이종서 기자] 흥국생명이 외국인 선수 캣벨의 화끈한 화력을 앞세워 승리를 거뒀다.



흥국생명은 7일 대전 충무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21~2022 V-리그 여자부 KGC인삼공사와 4라운드 경기에서 세트스코어 3대1(25-15 21-25 25-23 25-21)로 승리했다.

5위 흥국생명은 8승(13패 승점 24점) 째를 챙겼다. 4위 KGC인삼공사는 2연패에 빠지면서 시즌 전적 12승9패 승점 37점을 기록했다.

흥국생명의 외인 캣벨이 존재감을 한껏 과시했다. 캣벨은 양 팀 통틀어 가장 높은 41득점 공격성공률 44.18%를 기록하면서 인삼공사의 코트를 폭격했다.

캣벨과 더불어 김채연(12득점) 이주아(11득점) 김미연(10득점) 등 국내 선수들도 제 몫을 완벽하게 하면서 팀에 승점 3점을 안겼다.

반면 인삼공사는 옐레나가 24득점 이선우가 20득점으로 분전했지만, 승부처마다 득점이 터지지 않으면서 고전했다.

1세트와 2세트를 나란히 잡은 가운데 3세트가 승부처가 됐다. 캣벨이 해결사가 됐다. 22-22에서 퀵오픈 점수를 올린 뒤 서브에이스까지 터트렸다. 인삼공사가 옐레나의 백어택으로 추격에 나섰지만, 이주아의 블로킹으로 흥국생명이 3세트를 품었다.

4세트 흥국생명은 초반 김채연과 이주아의 블로킹 등으로 흐름을 가지고 온 뒤 캣벨의 득점쇼로 일찌감치 승기를 굳혀갔다.

세트 중반 범실 등으로 주춤하기도 했지만, 캣벨이 해결사 역할을 톡톡히 해냈고, 결국 승점 3점을 가지고 오는데 성공했다.이종서 기자 bellstop@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