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시니어 맞춤 ATM 전국 확대 및 고령층 수수료 면제…디지털 격차 해소 앞장

2022-01-06 14:39:14

◇큰 글씨 등으로 고령층의 사용 편의성을 높인 신한은행의 ATM 이용 모습. 사진제공=신한은행

신한은행은 큰 글씨와 쉬운 말로 구성된 시니어 맞춤 자동화기기(ATM)를 전국 모든 영업점으로 확대하고 만 65세이상 고령층 고객을 대상으로 ATM 수수료를 면제한다고 6일 밝혔다.



신한은행은 지난해 11월 시니어 고객들의 디지털 금융 접근성을 높이기 위해 금융권 최초로 시니어 고객 맞춤형 ATM 서비스를 선보였다.

시니어 맞춤 ATM은 큰 글씨와 쉬운 금융 용어를 사용하고 색상 대비를 활용해 시인성을 강화했으며 고객안내 음성을 기존 대비 70% 수준으로 속도를 줄인 것이 특징이다.

또한 신한은행은 만 65세 이상 고객이 영업시간 내 신한은행 ATM 기기를 이용해 타행으로 이체할 경우 기존에 발생하던 수수료가 전액 면제한다. 1월 말부터는 타행 자동화기기를 이용해 영업시간내 출금 또는 이체할 때도 수수료를 전액 면제할 계획이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시니어 맞춤 ATM 전국 확대와 수수료 면제 혜택으로 모바일 뱅킹보다 ATM의 이용율이 높은 고령층의 금융서비스 이용 편의성이 증가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디지털화에 따른 금융소외계층을 위한 다양한 방안을 지속적으로 마련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한편 신한은행은 지난해 12월에 고령층 고객의 금융 편의성 증대를 위해 금융권 최초 시니어 고객을 위한 디지털 맞춤 영업점을 신림동에 열고 업무목적에 따라 컬러 유도선 설치, 간편업무 창구 사이에 스마트 키오스크 설치, 시니어 고객을 위한 디지털 맞춤 화면을 적용했다. 또한 고령층 고객을 위한 비대면 채널 이용을 안내하는 금융교육 프로그램도 운영하고 있다.

이미선 기자 already@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