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보생명, 상시특별퇴직 286명 확정

2022-01-04 15:00:01

교보생명은 입사 15년 이상 직원을 대상으로 시행한 상시특별퇴직에 319명이 신청해, 심사협의회 심의를 거쳐 기준에 부합하는 286명을 최종 확정했다고 4일 밝혔다.



이번 상시특별퇴직은 인사 적체 해소 및 업무 생산성을 제고하고 이를 통해 디지털 전환을 가속화하기 위해 마련됐다.

희망퇴직자들에게는 기본급 48개월분의 특별퇴직금을 지급한다. 여기에 자녀 장학금, 전직 지원금 등을 포함할 경우 직급에 따라 최대 4000만원이 추가로 지원된다.

퇴직 후 창업·전직 지원 프로그램도 지원한다. 퇴직 확정자 중 200명이 창업·전직 지원 프로그램을 신청했으며, 전직지원센터를 통해 3개월에서 1년간 교육 및 컨설팅 프로그램이 지원될 예정이다.

교보생명 관계자는 "이번 상시특별퇴직을 통해 퇴직 위로금을 확대하고 체계적인 프로그램을 지원하는 등 퇴직자들이 더 좋은 조건으로 제 2의 인생을 설계할 수 있도록 돕겠다"고 말했다.

이미선 기자 already@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