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악서울대치과병원 '서울시의료관광 협력기관'에 선정

2021-11-26 09:27:29

관악서울대학교치과병원 전경

관악서울대학교치과병원(병원장 이삼선, 이하 관악치과병원)이 지난 최근 '서울특별시 의료관광 협력기관'으로 선정됐다. 협력기관 인증기간은 2022년 1월 1일부터 2024년 12월 31일까지다.



'서울특별시 의료관광 협력기관'은 서울의 안전하고 신뢰도 있는 의료관광 환경 조성과 민·관 협력체계 강화를 위해 서울특별시(시장 오세훈)와 서울관광재단(대표이사 길기연)이 선정한다.

관악치과병원은 이에 따라 ▲협력기관 공식 증서 ▲의료관광 홈페이지 및 헬프데스크를 통한 온·오프라인 홍보기회 ▲외국인 환자 유치를 위한 국내?외 마케팅 ▲협력기간 관 네트워킹 ▲의료관광 분야 역량강화를 위한 온·오프라인 교육 등을 지원받게 된다.

이삼선 관악서울대학교치과병원장은 "이번 서울특별시 의료관광 협력기관 선정에 힘입어 국내 치의학이 세계에서 인정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장종호 기자 bellho@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