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미라, '풍족하게 키우는 외동아들' 자랑 "자꾸 ♥남편이 장난감 사와"

2021-11-25 20:50:38



[스포츠조선닷컴 김수현기자] 배우 양미라가 화목한 가정을 자랑했다.



양미라는 25일 자신의 SNS에 "서호가 좋아할 거라며 자꾸 장난감을 사오는데... 아무리 봐도 그게 아닌 것 같아요..."라며 사진을 게재했다.

이어 SNS 스토리에도 "아빠가 장난감 사옴"이라며 자랑했다.

양미라의 남편은 하나 뿐인 아들을 위해 계속 장난감을 사오며 기뻐하는 팔불출 아빠의 면모로 공감을 자아냈다.

한편 양미라는 지난 2018년 사업가 정신욱 씨와 결혼해 슬하에 아들을 두고 있다.

shyun@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