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빠 나 예뻐?" 일본인 아내, '♥이지훈'에 으리으리한 결혼 선물 받았나…퍼코트 자랑

2021-11-25 20:30:45



[스포츠조선닷컴 김수현기자] 가수 이지훈의 일본인 아내 아야네가 남편에게 애교를 떨었다.



아야네는 25일 자신의 SNS 스토리에 "겨울 싫은데 퍼는 좋아해서 겨울 좋아하는 걸로"라며 사진을 게재했다.

이어 "싫어하는 게 많은 삶 보다 좋아하는 게 많은 삶이 훨씬 더 풍부할 것 같아요. 그런 의미로 내년엔 저와 친하지 않은 깻잎과 와사비에게 한 걸음 다가갈 예정..."이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아야네는 "모자 쓰니 따뜻해서 기분이가 더 좋아짐. 오빠 나 예뻐?"라며 이지훈을 태그했다.

사진에는 부쩍 추워진 날씨에 퍼 코트를 입고 한껏 예쁜 포즈를 취하는 아야네의 모습이 담겼다.

최근 결혼식을 마친 아야네는 남편인 이지훈에 대한 닭살 멘트로 애정을 과시했다.

한편 이지훈은 14세 연하의 일본인 아야네와 지난 11월 8일 결혼식을 올렸다.

shyun@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