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근배 감독 "아킬레스건 염증 배혜윤, 오늘 뛸 수 있다"

2021-11-25 18:28:22

사진제공=WKBL

[용인=스포츠조선 김 용 기자] "배혜윤 뛸 수 있다."



용인 삼성생명 임근배 감독이 팀의 기둥 배혜윤의 컴백 소식을 알렸다.

삼성생명은 25일 용인실내체육관에서 부천 하나원큐와 2라운드 마지막 경기를 치른다.

삼성생명은 배혜윤이 아킬레스건 염증으로 인해 결장해왔다. 하지만 이날 하나원큐전에는 코트를 밟을 수 있게 됐다.

임 감독은 "배혜윤이 뛸 수 있을 것 같다. 선발은 아니지만, 상황에 따라 투입할 것"이라고 말하며 "약 먹고, 쉬고 하니 염증이 가라앉았다. 언제든 재발할 수 있는 부위이기는 하지만, 지금 상태는 괜찮다"고 밝혔다.

임 감독은 하나원큐전 준비책에 대해 "상대가 신지현 중심으로 돌아가니, 그 쪽을 잡는 걸 준비했다"고 설명했다.

이 경기 전까지 4승5패로 2라운드를 버틴 것에 대해서는 "배혜윤이 없는 상황에서 기회를 못받았던 어린 선수들이 좋은 경험을 쌓고 있다"고 밝혔다.

용인=김 용 기자 awesome@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