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트넘 겨울 이적 시장 지갑 연다, 미드필더-공격수 영입 추진

2021-11-25 05:37:00

사진=영국 언론 기브미스포츠 홈페이지 기사 캡처

[스포츠조선 김가을 기자]토트넘이 안토니오 콘테 감독 '힘 실어주기'에 나서는 모습이다.



영국 언론 기브미스포츠는 24일(한국시각) 저널리스트 폴 브라운의 말을 인용해 '토트넘이 올 겨울 영입 시장에서 투자할 것으로 보인다'고 보도했다.

토트넘은 최근 콘테 감독으로 '새틀짜기'에 나섰다. 토트넘은 2021~2022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12경기에서 6승1무5패(승점 19)를 기록하며 7위에 머물러 있다.

기브미스포츠는 '콘테 감독 합류 뒤 팀이 변화할 수 있을 것이라는 희망을 줬다. 콘테 감독은 유벤투스, 첼시, 인터밀란 등에서 우승을 차지한 바 있다. 구단은 콘테 감독을 지원하는 것이 현명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 매체의 보도에 따르면 토트넘은 미드필더 프랑크 케시에(AC 밀란) 영입을 원하고 있다. 케시에는 올 시즌을 끝으로 AC 밀란과의 계약이 만료된다. 이 밖에도 공격수 두산 블라호비치(피오렌티나)를 눈여겨 보고 있다. 블라호비치는 올 시즌 이탈리아 세리에A 13경기에서 10골-2어시스트를 기록 중이다.

김가을 기자 epi17@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