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성모병원, KLPGA 오지현 홍보대사 재위촉

2021-11-24 09:56:55

윤승규 병원장(왼쪽)과 오지현 선수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은 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KLPGA) 오지현(KB금융그룹) 프로골퍼의 홍보대사 재위촉식을 가졌다.



이로써 오지현 선수는 2018년 병원 홍보대사로 위촉된 이후, 4년째 인연을 이어가게 됐다.

23일 오후 3시 병원 21층 대 회의실에서 열린 위촉식 행사에는 윤승규 병원장, 이요섭 영성부원장 신부를 비롯한 주요 보직자, 오지현 선수와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오 프로는 홍보대사로 활동하며, 소아병동 방문을 통해 환아들에게 용기와 희망을 북돋아 주었고, 코로나19로 지친 의료진들에게 응원의 메시지를 전달하며 위로와 사랑의 메신저로서 역할을 해왔다.

특히 소아암 치료 및 오랜 입원치료로 힘든 환아들의 교육을 담당하고 있는 병원 어린이학교 운영에 써달라며 3천만원을 기부해 희망을 나누고, 생명사랑의 가치를 드높였다.

또한 본업인 프로골프 선수로서도 우수한 성적을 거두며 활약했다. 포기하지 않고 어려움을 극복하며 메이저 대회에서 우승하는 모습은 많은 이들에게 귀감이 되었다.

오지현 선수는 "생명존중을 실천하는 서울성모병원 홍보대사로 오랜 시간 함께 하게 된 것을 영광스럽게 생각한다"며, "병마와 힘겹게 싸우시는 환우분들과, 의료진들을 위해 작게나마 힘을 보탤 수 있음에 감사한다. 도움이 될 수 있는 일이 있다면 언제든 돕고 싶다"고 밝혔다.

윤승규 병원장은 "오지현 선수는 서울성모병원과 홍보대사로서 오랜 인연을 이어오며, 건강하고 밝은 이미지로 기관에 좋은 영향을 주었다"며, "코로나 19로 사회 전반에 어려움이 많지만 병원도 더욱 힘을 내어 희망의 샷을 함께 쏘겠다"고 말했다. 장종호 기자 bellho@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