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국약품, 극지연구소와 치매치료제 개발 업무협약

2021-11-24 09:36:30



안국약품(대표이사 어진)은 한국해양과학기술원 부설 극지연구소(소장 강성호)와 치매치료제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최근 체결했다고 전했다.



양 기관은 올해 해양수산부의 '극지 유전자원 활용 기술개발 사업'의 일환으로 '극지 지의류 유래 치매 치료제 실용화 연구' 과제를 공동으로 수행하고 있다. 이번 협약 체결을 통해 보다 전략적인 관계를 구축할 예정이다.

현재 진행하고 있는 과제는 극지 지의류(Ramalina terebrata) 유래의 '라말린(Ramalin)'의 유도체를 확보해 치매치료제를 개발하는 것이다. 라말린 성분은 동물시험 등을 통해 인지기능 개선 효과가 확인된 바 있다.

한편, '극지 지의류 유래 치매치료제 실용화 연구' 과제 수행을 통해 양 기관은 2024년까지 치매치료제 개발을 위한 상용화 자료를 확보할 예정이다. 장종호 기자 bellho@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