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케아 "2028년까지 모든 제품군에 플라스틱 포장재 사용 중단"

2021-11-24 17:16:55

글로벌 홈퍼니싱 기업 이케아가 2028년까지 플라스틱 포장재 사용을 중단한다는 목표를 발표했다. 신규 제품군은 2025년까지, 기존 제품군은 2028년까지 단계적으로 적용을 완료한다는 계획이다.



이번 목표는 지구의 제한된 자원으로 더 많은 사람이 지속가능한 삶을 누릴 수 있도록 노력하는 이케아의 경영 철학을 바탕으로 한다. 앞서 이케아는 목재 섬유를 활용한 포장 사용을 확대하는 등 플라스틱 감축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해 왔다. 현재 이케아에서 사용되는 포장재 중 플라스틱 소재가 차지하는 비중이 10% 미만으로 향후 모든 제품의 포장재를 재활용 또는 재생가능한 소재로 전환한다는 방침이다.

이와 함께 이케아는 전 세계 제품 개발팀 및 이케아 공급업체와 긴밀히 협업해 나갈 예정이다. 특히 재활용과 재생 모두에 용이해 포장재 전환 과정의 핵심 소재로 떠오르고 있는 종이를 활용한 솔루션에 주목하고 있다.

에리크 올센 이케아 제품개발 및 생산 총괄 본부 패키징 매니저는 "플라스틱 포장재 사용 중단과 지속가능한 포장 솔루션 개발은 플라스틱 오염을 줄이고 건강한 지구를 만들기 위한 이케아 노력의 일환"이라며 "이케아의 이러한 움직임이 산업 전반에 긍정적인 변화를 이끌어 낼 수 있기를 기대하며 앞으로도 자원 순환과 기후변화 대응을 위한 의미 있는 노력을 이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미선 기자 already@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