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CL리뷰]첼시 홈에서 유벤투스 4대0 대파! 16강 확정

2021-11-24 07:19:16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런던(영국)=이건 스포츠조선닷컴 기자]첼시가 유벤투스를 대파하고 6강 진출을 확정했다.



첼시는 23이 오후(현지시각) 영국 런던 스탬퍼드브릿지에서 열린 유벤투스와의 2021~2022시즌 유럽챔피언스리그(UCL) H조 5차전 경기에서 4대0으로 승리했다.

첼시는 3-4-2-1 전형을 선택했다. 멘디, 뤼디거, 티아고, 찰로바, 칠웰, 조르지뉴, 캉테, 제임스, 허드슨-오도이, 지예흐, 풀리식이 선발로 나섰다. 유벤투스는 4-4-2 전형이었다. 슈텡스니, 산드로, 데 리흐트, 보누치, 콰드라도, 라비오, 로카텔리, 벤탄쿠르, 맥케니, 모라타, 키에사가 나섰다.

첼시는 전반부터 기회를 잡았다. 전반 3분 칠웰의 슈팅이 빗나갔다. 이어 찰로바가 헤더를 시도했다. 골로 연결되지 않았다. 전반 24분 첼시가 선제골을 넣었다. 코너킥에서 떨어진 볼을 찰로바가 그대로 슈팅, 유벤투스의 골망을 흔들었다. 첼시는 이어 유벤투스의 찬스도 막아냈다. 모라타의 슈팅을 티아고가 그대로 걷어냈다. 첼시는 전반 35분 제임스가 측면에서 슈팅을 때렸다. 슈쳉스니 골키퍼가 막아냈다.

후반 들어 첼시가 유벤투스를 몰아쳤다. 후반 10분 추가골을 넣었다. 제임스가 가슴트래핑한 뒤 그대로 오른발 슈팅으로 마무리했다. 2분 후에는 로프터스 치크가 문전 앞에서 패스했다. 이를 허드슨-오도이가 바로 슈팅으로 연결하며 골망을 흔들었다. 이후 유벤투스가 점유율을 높였지만 이렇다할 찬스를 만들지 못했다.

오히려 첼시가 쐐기골을 박았다. 후반 추가시간 베르너가 추가골을 넣었다. 4대0 대승을 마무리했다.

첼시는 승점 3점을 추가하며 승점 12가 됐다. 조1위로도 올라섰다. 이 경기 이전에 16강행을 확정한 유벤투스와 함께 16강행을 확정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