냉동탑차가 도로 위 작업자 들이받아…3명 숨지고 1명 중상

2021-11-24 13:47:04

(춘천=연합뉴스) 박영서 기자 = 24일 오전 강원 춘천시 동면 만천리에서 1t 냉동탑차가 1t 포터 트럭을 들이받아 도로변에서 작업하던 노동자 3명이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사고 차량에 대한 견인작업이 이뤄지고 있다. 2021.11.24 conanys@yna.co.kr

24일 오전 11시 9분께 강원 춘천시 동면 만천리 내부순환로에서 박모(29)씨가 몰던 1t 냉동탑차가 2차로에서 상수도 관련 작업자 3명과 작업 차량인 1t 트럭을 들이받았다.



이 사고로 작업자 김모(32)씨와 또 다른 김모(62)씨, 박모(44)씨 등 3명이 현장에서 목숨을 잃었다.

운전자 박씨도 크게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생명이 위태로운 것으로 전해졌다.

김씨 등은 상수도 밸브 점검 작업을 하던 중 변을 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들은 점검을 위해 도로에 세워놓은 1t 트럭 앞에서 작업 중이었고, 작업 지점 전방에 신호수도 세워뒀으나 냉동탑차가 작업자와 트럭을 잇따라 들이받은 것으로 파악됐다.

신호수는 가까스로 냉동탑차를 피해 다치지 않았다.

사고 충격을 짐작게 할 정도로 가해 차량 앞부분은 심하게 파손됐다.

경찰은 목격자 등을 상대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conanys@yna.co.kr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