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에어, 장애인 스포츠 선수 입단식 진행

2021-11-23 13:55:38



진에어가 지난 22일 서울 마곡동 사옥에서 장애인 스포츠 선수 입단식을 가졌다고 23일 밝혔다.



이날 입단한 선수는 총 3명으로 탁구 종목으로 구성됐다. 선수들은 진에어의 지원을 받아 훈련을 받게 되고 진에어 소속으로 각종 대회에 출전할 예정이다.

입단식에서는 선수 소개와 유니폼 및 꽃다발 전달 등의 행사가 진행됐으며, 최정호 진에어 대표이사를 비롯한 임직원 및 서울시장애인체육회 관계자 등이 참석해 환영의 뜻을 전했다.

최정호 대표이사는 환영사를 통해 "선수들이 더 나은 환경에서 훈련하고 마음껏 실력 발휘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뒷받침하겠다"고 전했다.

입단식에 참석한 윤동혁 선수는 "진에어의 일원이 되어 매우 기쁘고, 앞으로 열심히 실력을 갈고 닦아 좋은 성적을 거둘 수 있도록 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번 채용은 서울시장애인체육회의 협조를 받아 진행됐으며, 장애인 체육 활성화와 더불어 선수들의 안정적인 훈련 환경 제공을 위해 추진됐다. 진에어는 탁구 선수를 시작으로 다양한 스포츠 분야의 장애인 선수 고용에 관심을 기울이며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노력할 계획이다.

조민정 기자 mj.cho@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