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장인터뷰] 하나원큐 이훈재 감독 "박지수 방어에 모든 초점 맞췄다"

2021-11-21 17:20:18

하나원큐 이훈재 감독. 사진제공=WKBL

[청주=스포츠조선 류동혁 기자] "키 맨은 역시 박지수다. 박지수 방어에 주력했다."



21일 청주 홈 개막전. KB와 하나원큐의 경기 전 공식 기자회견이 열렸다.

하나원큐 이훈재 감독은 "키 맨 역할은 박지수가 중심이다. 박지수 방어에 연습을 많이 했다"며 "리바운드가 약해서, 이정현을 활용해야 하는데, 맨투맨은 스피드가 느리다. 그래서 지역방어를 계속 쓰려고 한다. 이정현과 양인영을 먼저 넣으려고 한다"고 했다.

우리은행전에서 하나원큐는 이정현 활용법을 선 보였다. 이 감독은 "우리은행전에서 나름대로 밀리지 않았고, 긍정적 요소는 자유투를 많이 얻었다. 볼 없는 상황에서 스크린을 부지런히 간다든지, 적극성을 바탕으로 자유투를 얻었다. 18개의 자유투를 얻었는데, 이 부분은 나름대로 잘됐다고 생각한다. 마지막에 3점을 막는 과정에서는 놓치긴 했지만, 현재 전력으로는 열심히 해 주는 것은 분명하다고 생각한다. 단, KB전에서는 전술이 바뀌어야 할 것이다. 박지수가 중심이기 때문에 이 부분을 막아야 한다"고 했다. 청주=류동혁 기자 sfryu@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