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장인터뷰] 하나원큐 이훈재 감독 "양인영, 신지현 2대2 외의 공격 옵션 필요"

2021-11-18 18:21:19

하나원큐 이훈재 감독. 사진제공=WKBL

[청라=스포츠조선 류동혁 기자] "양인영 신지현 픽&롤은 좋다. 나머지 공격 옵션이 필요하다."



하나원큐 이훈재 감독은 이렇게 말했다.

18일 청라에서 열리는 우리은행과의 경기 전 공식 기자회견.

이 감독은 "구 슬이 빠지면서도 데이터 상 떨어지지 않았다. 선수들이 잘 버텼다. 양인영과 신지현의 픽&롤이 힘이 됐다. 마지막에는 그런 힘이 떨어졌다. 두 선수 옵션은 기본적으로 가져가지만, 나머지 선수들이 공격적 모습을 보여야 할 것 같다"고 했다.

센터 이정현에 대해 얘기했다. "수비에서 이정현이 기용하기 애매한 면이 있다. 스피드의 한계 때문이다. 이정현을 활용하는 방안을 좀 더 고민하고 쓰려고 한다. 리바운드를 잡아낼 수 있고, 지역방어를 써서라도 장점을 극대화할 생각이다"고 했다.

정예림이 스타팅 멤버에 포함됐다. 이 감독은 "오늘의 정예림이 먼저 들어간다. 베스트 5에서 신지현와 양인영 외에는 고정적 베스트 5는 없다. 고아라 활용이 고민이다. 구 슬의 보조적 역할을 하는 시스템을 계획했는데, 게임을 뛰면서 역할이 바뀌었다. 하지만 조금씩 나아지고 있다. 구 슬이 빠지면서 공격에 대한 비중이 늘어야 하고 본인도 헷갈렸지만, 이제는 조금씩 적응하고 있다"고 했다. 청라=류동혁 기자 sfryu@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