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경미 연세대 교수, 한국임상심리학회 58대 회장 취임

2021-10-24 10:55:39



한국임상심리학회는 정경미 연세대학교 심리학과 교수가 22일 온라인으로 개최된 '2021년 가을 학술대회 및 정기총회'에서 제58대 회장으로 취임했다고 밝혔다. 정경미 학회장의 임기는 2022년 10월까지다.



정경미 학회장은 제58대 한국임상심리학회 학회장 취임사를 통해 "다양함이 조화롭게 합을 이루어 국민과 학회원이 모두 만족하는 성장을 만들어 낼 것"이라고 각오를 밝혔다. 주요 공약은 ▲학회의 역량 및 전문성 강화 ▲현실적이고 미래지향적인 변화 도모 ▲국가 연구비 수주 및 연구수행 적극 지원 등이다.

이번 임기 동안 정경미 학회장은 제58대 임원진과 함께 다양한 국가 및 공공기관에서 추진하는 전문가 활용 등에 대하여 능동적으로 대응할 것이며, 4차 산업혁명과 함께 발전하는 사회 속도에 맞추어 자격증 제도 등을 조사하고 임상심리 학문의 발전을 위해 변화를 추구하고자 한다. 또한, 국가 차원의 대규모 연구과제에 참여할 수 있도록 연구과제의 기획과 수주를 체계적이고 조직적으로 지원할 예정이다.

한편 한국임상심리학회는 한국심리학회의 제1분과로 1964년 창립돼 현재 약 8500여 명의 회원이 정신건강과 관련된 사회의 다양한 영역에서 왕성하게 활동하고 있다. 또한, 등록민간자격증인 임상심리전문가를 관리 및 운영해오고 있으며, 매년 연수회 및 수련생 공동교육, 봄 및 가을 학술대회, 정신건강전문요원(정신건강임상심리사) 보수교육 개별과정, 치매전문교육 등을 개최하고 있다. 김소형기자 compact@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