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둥이맘' 황신영, 산모도 '오징어 게임'은 못 참지…"무궁화 꽃이"

2021-10-14 21:17:34



[스포츠조선닷컴 김준석 기자] 개그우먼 황신영이 삼둥이를 앞에 두고 '오징어 게임'을 재연했다.



14일 황신영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삼둥이와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라는 글과 함께 짧은 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 속에는 '오징어 게임' 속 캐릭터로 변신한 황신영이 삼둥이를 앞에 두고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를 재연하고 있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황신영은 2013년 KBS 28기 공채 개그맨으로 데뷔했으며 2017년 5세 연상의 비연예인과 결혼했다. 올해 초 인공 수정으로 이란성 세쌍둥이를 임신해 지난달 출산했다.

narusi@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