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종신♥' 전미라, 운동복 벗으니 완전 딴 사람...한채아도 "어머나"

2021-10-14 20:13:19



[스포츠조선닷컴 이게은기자] 전 테니스 선수 전미라가 색다른 매력을 전했다.



14일 전미라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뿌리 염색할 때가 됐군요. 모처럼 운동복 벗고 나가면 다들 한마디씩 해요. 이 모습이 어색 한가봐요. 사실 저도 어색해요 ㅋㅋ", "오늘은 여성스러운 언니. 잘 어울리나요?"라는 글과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전미라는 하늘하늘한 퍼플 원피스를 입고 화려한 이목구비를 자랑하고 있다. 길고 늘씬한 각선미, 인형 같은 비주얼이 인상적이다. 줄곧 운동복을 입는 근황을 공개해온 터라, 팬들은 "아이돌 같아요", "여신강림", "원피스 너무 잘 어울려요" 등 뜨꺼운 반응을 보냈다. 배우 한채아도 "어머나~!!"라는 댓글로 전미라의 색다른 변신에 감탄을 표했다.

한편 전미라는 2006년 가수 윤종신과 결혼해 슬하 1남 2녀를 두고 있다.

joyjoy90@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