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호♥' 양은지, 애셋맘의 고충 "시간 뜨는 게 너무 힘들어"

2021-10-14 15:38:55



[스포츠조선 조윤선 기자] 베이비복스 리브 출신 양은지가 세 아이를 키우는 엄마의 고충을 토로했다.



양은지는 1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애셋맘은 시간 뜨는 게 너무 힘들어요. 초딩들은 1시도 안 돼서 끝나니..."라고 글을 남겼다.

이어 "첫째 둘째랑 데이트~~ 막둥이 3시 픽업 갈 때까지 우린 이러면서 시간 때우는 중~"이라며 "초딩 언니들과 놀기. 친구 같은 너희들. 엄마랑 딸이랑. 짬타임"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에서 양은지는 초등학생 두 딸과 함께 카페에서 시간을 보내는 모습. 양은지는 세 아이의 엄마라는 게 믿기지 않는 동안 미모를 자랑해 감탄을 자아냈다.

한편 양은지는 2009년 축구선수 출신 코치 이호와 결혼해 슬하에 3녀를 두고 있다.

supremez@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