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웨일북, 웹오피스 서비스 ‘폴라리스오피스’ 탑재…문서작업 편해진다

2021-10-14 13:01:07

네이버는 폴라리스오피스와 함께 '웨일북 내 폴라리스오피스 서비스 제공을 위한 전략적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양사는 웨일북을 사용하는 다양한 교육현장에서 누구나 쉽게 문서작업을 할 수 있도록 해 학습과정의 편의성을 도모하기로 했다. 네이버 웨일은 폴라리스오피스 웹이 웨일북 환경에서 원활하게 제공될 수 있도록 인력적, 기술적 지원을 다하기로 했다. 폴라리스오피스는 교육현장에서의 활용성을 고려해 프로그램 내서 별도의 광고가 노출되지 않는 전용 버전을 설계해 제공키로 했다.

네이버 웨일북은 소프트웨어와 하드웨어 모두 '학습현장의 편리함'을 중점으로 두고 설계된 교육용 디바이스다. 화상수업 솔루션 웨일온, AI 음성기록 서비스 클로바노트 등 수업에 효율을 더하는 서비스를 한 곳에 모아 제공하는 '웨일스페이스' 플랫폼을 탑재해 무료로 제공함과 더불어, 클로바AI를 호출하는 전용 버튼을 키보드 내 배치하고 스마트 펜을 장착하는 등 소프트웨어와 디바이스가 유기적으로 연동되며 학습의 효율성을 높인다.

김효 네이버 웨일 책임리더는 "편리한 사용경험을 통해 글로벌 사용자의 호응을 받고 있는 폴라리스오피스와의 제휴는 수업시간과 자율학습 시 웨일북의 편리함을 한층 높여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조민정 기자 mj.cho@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