왜 올 시즌 EPL 우승후보는 맨시티인가? MF 랭킹 1, 2위가 모두 있다.

2021-10-14 09:33:25

베르나르도 실바. AP연합뉴스

[스포츠조선 류동혁 기자] 올 시즌 EPL 강력한 우승후보는 맨체스터 시티다.



올 시즌 최전방 포워드진 보강에 실패했지만, 포지션별 경쟁력에서 앞서 있고, 특히 중원의 힘이 '클래스'가 다르다는 평가가 나오고 있다.

맨시티는 개막전에서 토트넘 손흥민에게 역습 결승골을 허용하면서 0대1로 패했지만, 이후 경기에서 4승2무. 특히, 올 시즌 맨시티를 위협할 가장 위험한 상대 첼시를 잡아냈다.

맨시티의 힘은 미드필더의 강력한 파워에서 나온다.

세계최고의 공격형 미드필더 케빈 데 브라이너가 있다. 단, 비 시즌 부상을 당하면서 아직까지 100% 위력을 발휘하지 못한다. 그러나 맨시티는 여전히 EPL 최고 미드필더 원-투 펀치를 가지고 있다.

영국 더 미러지는 올 시즌 포지션별 톱 10을 선정했다. 14일(한국시각) 미드필더 부분을 뽑았다.

1위는 베르나르도 실바다. 더 미러지는 '그의 패스는 상대팀 수비수를 여지없이 뚫고, 그의 압박과 속임수는 수비수에게 악몽이다'라고 평가했다. 2위는 애스턴 빌라에서 올 시즌 맨시티로 이적한 잭 그릴리시다. 지난 시즌에도 최고의 미드필더로 꼽혔던 그는 올 시즌 한 단계 성장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여기에 아직까지 100%가 아닌 케빈 데 브라이너까지 가세하면, 맨체스터 시티의 중원은 난공불락이 된다. 3위는 폴 포그바(맨체스터 유나이티드) 4위는 커티스 존스(리버풀) 5위는 메이슨 마운트(첼시)가 랭크됐다. 류동혁 기자 sfryu@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