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재석 "출연료 많이 올라도 마냥 기쁘지만은 않아...부담감·책임감↑" ('유퀴즈')

2021-09-16 04:30:00



[스포츠조선닷컴 정안지 기자] '유퀴즈' 유재석이 높아지는 출연료에 대한 부담감과 책임감을 털어놨다.



15일 방송된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는 '나만의 세계' 특집을 꾸며진 가운데 배우 김고은, 허석김보성, 도배사, 모델 최현준이 출연했다.

이날 김고은은 '배우'라는 직업에 대해 "나한테는 참 감사한 직업인 것 같다"며 "연차가 쌓이는 만큼 그 몫을 해내야 하는 부담감도 있다"고 털어놨다.

그러자 유재석은 "그게 크다"며 공감했다. 유재석은 "사실 출연료도 많이 오르지만 마냥 기쁘지만은 않다"며 "내가 해야 하는 몫이니까"라며 부담감을 털어놨다.

그는 "더 이상 잘되고 싶지 않을 때가 있다"며 "내가 꼭 어떤 정상을 향해서, 더 높은 곳으로 가고자 해서 왔다기보다는 어떤 분야는 여기까지 가고 싶다고 내 뜻대로 되지 않는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유재석은 "오히려 여기까지 가야겠다고 해서 요만큼만 하면 이 밑으로 떨어진다"며 "참 어렵고 힘든 것 같다. 늘 이런 부분을 생각한다"고 솔직하게 털어놔 눈길을 끌었다.

anjee85@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